biff

상영작 리뷰

<강변의 착오> : 운명의 힘이 시대의 공기가 되다

​운명의 힘, 거스를 수 없다 ​​ <강변의 착오>(웨이슈준, 101m)는 중국의 소설가 위화의 단편 소설을 영화한 작품이다. 오프닝...
2023/10/14
By 김문홍

<나의 올드 오크> : 환대와 연대를 외치다

점차 원자화가 가속화되는 세계에서도 노장은 환대와 연대를 촉구했다. <나의 올드 오크>는 타인의 고통에 공감하기조차 각박할 정도로 살...
2023/10/14
By 오민석

<청춘(봄)> : 밤이 사라진 청춘의 봄

재봉틀이 돌아가는 시끄러운 소리가 극장을 가득 채운다. 왕빙은 그 리듬에 맞춰 분주하게 손을 움직이는 인물들의 모습을 조명한다. 중국 의류공...
2023/10/13
By 장지애

<뮤직> : 타인을 구조하는 '응시'와 '손길', 스스로를 구원하는 '노래'

앙겔라 샤넬레크 감독은 이번에도 스포일러가 불가능한 영화를 만들었다. 언어적 소통이 극도로 생략된 그녀의 영화 속에서 각 인물은, 대개 미술작품...
2023/10/13
By 김지윤

<히어> : 자연으로 돌아가는 길

이 영화는 벨기에 출신 감독 바스 데보스의 작품으로 2023년 베를린 국제영화제에서 인카운터즈 부문 작품상과 국제평론가협회상을 수상하였다. 감...
2023/10/13
By 김광익

<유령들의 초상> : 지금, 여기 유령들의 도시

<유령들의 초상>은 <아쿠아리우스>로 유명한 클레버 멘도사 필루 감독의 자전적인 에세이로, 지금은 사라졌다고 믿지만 여...
2023/10/13
By 장지애

<호밀의 뿔> : 우리 주변의 그녀들

엄마의 힘겨운 출산을 지켜보는 어린 딸의 모습으로 영화는 시작한다. 노련한 산파가 곁을 지키며 적절한 조언을 해주어도, 이미 여러 번의 경험이 ...
2023/10/13
By 변숙희

<악은 존재하지 않는다> : 연약한 인간과 자본주의를 성긴 재앙

사람의 왕래가 드문 한적한 시골 마을. 한 연예 기획사가 돈벌이를 목적으로 글램핑장을 건설하고자 주민 설명회를 개최한다. 아직도 산속 개울에서 ...
2023/10/13
By 정다은

<1923년 9월> : 누구에게나 이름은 있다

역사를 다루는 영화들을 접할 때, 우리는 두 가지 선택지를 가진다. 첫째, 역사적 사실을 잘 고증하여 반영하였는가. 이 작품이 우리의 마...
2023/10/13
By 김예지

<패스트 라이브즈> : 지나간 인연

같은 병원에서 태어나, 같은 아파트에 살고, 같은 유치원과 초등학교를 나왔던 남자애가 있었다. 유치원까지는 서로의 집에도 잘 왕래도 하고 친하게...
2023/10/13
By 이한슬
1 2 3 4 5 6 7 8 9 10 next
부산사무국 (48058)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수영강변대로 120 영화의전당 비프힐 3층
서울사무소 (03131)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가든타워 1601호
부산사무국 (48058)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수영강변대로 120 영화의전당 비프힐 3층
서울사무소 (03131)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가든타워 1601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