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2002)

최우수 아시아 신인작가상

부산국제영화제의 유일한 극영화경쟁부문인 ‘새로운 물결’은 아시아 신인감독들의 작품 중 최우수작을 선정하여 아시아의 재능 있는 신인감독을 발굴하고 격려하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저명한 영화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선정한 최우수 아시아 신인작가상은 수상감독에게 1만 불의 상금을 수여한다.

질투는 나의 힘

  • 박찬욱
  • 한국
  • 의례..열정

  • 카날라 사스트리
  • 인도
  • 선재펀드

    선재펀드은 와이드 앵글 부문에 초청된 한국 단편영화 중 최우수작품을 선정하여, 해당 작품의 감독에게 차기작을 제작할 수 있도록 1천만 원의 기금을 수여한다

    호흡법, 제2장

  • 이형석
  • 한국
  • 운파펀드

    운파펀드은 와이드 앵글 부문에 초청된 한국 다큐멘터리 중 최우수작품을 선정하여, 해당 작품의 감독에게 차기작을 제작할 수 있도록 1천만 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철로 위의 사람들

  • 이지영
  • 한국
  • 영매-산자와 죽은자의 화해

  • 박기복
  • 한국
  • 국제영화비평가연맹(FIPRESCI)상

    국제영화비평가연맹상은 ‘새로운 물결’ 부문의 작품 가운데 뛰어난 작품성과 진취적인 예술적 재능을 선보인 작품을 선정하여 국제영화비평가연맹이 수여한다.

    죽어도 좋아

  • 박진표
  • 한국
  • 아시아영화진흥기구(NETPAC)상

    아시아영화진흥기구상은 ‘한국영화 파노라마’부문과 ‘새로운 물결’ 부문에 출품된 한국영화 가운데 최우수작품에 선정하여 수여한다. 1990년에 국제기구로 설립된 아시아영화진흥기구는 아시아 영화의 배급과 상영 확대를 그 목적으로 하고 있고, 아시아 영화의 성정을 해외에 널리 알리는데 역점을 두고 있다.

    로드무비

  • 김인식
  • 한국
  • PSB영화상(관객상)

    부산방송문화재단에서 그해 초청된 ‘새로운 물결’ 부문의 영화를 대상으로 관객으로부터 최고의 호평을 받은 작품에 수여하는 상으로, 1만 불의 상금을 감독에게 수여한다.

    죽어도 좋아

  • 박진표
  • 한국
  • 한국영화공로상

    한국영화에 대한 전세계적 대중화의 중요성을 인식하여 한국영화를 국제영화계에 널리 소개하는데 기여한 인물에게 수여한다.

    공로상은 한국영화에 대한 전 세계적 대중화의 중요성을 인식하여, 부산국제영화제 조직위원회가 한국영화를 국제 영화계에 널리 소개하는 데 기여한 인물에게 수여한다. 올해의 수상자는 프랑스 도빌아시아영화제의 집행위원장인 알랭 빠텔이다. 도빌아시아영화제는 올해로 4회째를 맞는 비교적 역사가 짧은 영화제이나, 유럽에서 아시아 영화만을 모아 상영하는 대표적인 국제영화제로, 한국영화를 비롯하여 아시아영화를 유럽에 소개하는 영화제로서 좋은 창구 역할을 해 왔다. 1999년에 신상옥 감독의 <지옥화> (1965) 등 4편의 영화가 소개되었고, <인정사정 볼 것 없다〉, 〈공동 경비구역 JSA>, <파이란> 등의 한국영화가 주요상을 수상하였다. 2000년 부산국제영화제와 자매결연을 맺음으로써 한국영화를 유럽에 소개하고 알리는 좋은 통로 역할을 해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