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natrilite
전체메뉴

제6회(2001)

최우수 아시아 신인작가상

부산국제영화제의 유일한 극영화경쟁부문인 ‘새로운 물결’은 아시아 신인감독들의 작품 중 최우수작을 선정하여 아시아의 재능 있는 신인감독을 발굴하고 격려하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저명한 영화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선정한 최우수 아시아 신인작가상은 수상감독에게 1만 불의 상금을 수여한다.

꽃섬

  • 송일곤
  • 한국
  • 선재펀드

    선재펀드은 와이드 앵글 부문에 초청된 한국 단편영화 중 최우수작품을 선정하여, 해당 작품의 감독에게 차기작을 제작할 수 있도록 1천만 원의 기금을 수여한다

    샴, 하드 로맨스

  • 김정구
  • 한국
  • 운파펀드

    운파펀드은 와이드 앵글 부문에 초청된 한국 다큐멘터리 중 최우수작품을 선정하여, 해당 작품의 감독에게 차기작을 제작할 수 있도록 1천만 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작별

  • 황윤
  • 한국
  • 국제영화비평가연맹(FIPRESCI)상

    국제영화비평가연맹상은 ‘새로운 물결’ 부문의 작품 가운데 뛰어난 작품성과 진취적인 예술적 재능을 선보인 작품을 선정하여 국제영화비평가연맹이 수여한다.

    꽃섬

  • 송일곤
  • 한국
  • 봄날은 간다

  • 허진호
  • 한국
  • 아시아영화진흥기구(NETPAC)상

    아시아영화진흥기구상은 ‘한국영화 파노라마’부문과 ‘새로운 물결’ 부문에 출품된 한국영화 가운데 최우수작품에 선정하여 수여한다. 1990년에 국제기구로 설립된 아시아영화진흥기구는 아시아 영화의 배급과 상영 확대를 그 목적으로 하고 있고, 아시아 영화의 성정을 해외에 널리 알리는데 역점을 두고 있다.

    고양이를 부탁해

  • 정재은
  • 한국
  • PSB영화상(관객상)

    부산방송문화재단에서 그해 초청된 ‘새로운 물결’ 부문의 영화를 대상으로 관객으로부터 최고의 호평을 받은 작품에 수여하는 상으로, 1만 불의 상금을 감독에게 수여한다.

    꽃섬

  • 송일곤
  • 한국
  • 한국영화공로상

    공로상은 한국영화에 대한 전 세계적 대중화의 중요성을 인식하여, 부산국제영화제 조직위원회가 한국영화를 구제영화계에 널리 소개하는 데 기여한 인물에게 수여한다. 올해의 수상자는 체코 카를로비 바리 영화제의 집행위원장인 에바 자오랄로바다. 2000년 카를로비 바리 영화제에서는 <박하사탕>이 경쟁부문에 진출하여 총 3개 부문을 수상했고 홍상수 감독의 회고전도 개최되었다. 올해 경쟁부문에 상영된 <봉자>와 한국영화 특별전을 비롯하여 30여 편의 영화가 상영됨으로써 동유럽권에 한국영화를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