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맵

서브메뉴

제2회(1997)

최우수 아시아 신인작가상

‘새로운 물결’ 부문의 시상분야는 최우수 아시아신인작가상(New Currents Award)과 국제영화평론가협회상(FIPRESCI Award)으로 구성된다. 완성도와 예술적 성취도가 높은 작품에 수여되는 최우수 아시아신인작가상 수상작에 대해서는 한국내 배급을 보장하며 이를 위해 시상금 3만불은 그 작품을 국내에 배급할 배급사에게 홍보비용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그리고 제작사와 배급사가 일정 비율로 수익을 배분하도록 할 것이다. 이미 최우수 아시아신인작가상 수상작을 배급할 국내 배급사로는 백두대간으로 결정되었으며, 서울 지역 상영극장도 코아아트홀로 결정되었다. 만약 국내배급이 여의치 못한 경우가 생길때는 수상작 감독에게 격려금으로 1만불을 지원할 것이다. 그리고, 국제영화평론가협회의 회원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선정하는 국제영화평론가협회상은 실험성과 진보적 정신이 두드러진 작품에 대해 수여될 것이다.

모텔 선인장

  • 박기용
  • 한국
  • 운파상(최우수 한국독립영화상)

    운파문화재단에서 와이드 앵글부문의 최우수 한국독립영화에 수여하는 운파상은 수상자에게 1만불의 격려금이 지급된다.

    명성, 그 6일간의 기록

  • 김동원
  • 한국
  • 선재상(최우수 외국독립영화상)

    와이드 앵글에 초청된 작품중 관객이 뽑은 가장 인기있는 해외작품에 수여되는 이 상은 수상작에게 1만불의 상금이 수여된다.

    티벳의 소금 장수

  • 올리케 코흐
  • 스위스
  • 국제영화비평가연맹(FIPRESCI)상

    국제영화비평가연맹상은 ‘새로운 물결’ 부문의 작품 가운데 뛰어난 작품성과 진취적인 예술적 재능을 선보인 작품을 선정하여 국제영화비평가연맹이 수여한다.

    메인드 인 홍콩

  • 프룻 첸
  • 홍콩
  • 아시아영화진흥기구(NETPAC)상

    넷팩 심사위원단이 한국영화파노라마부문에 출품된 작품가운데 최우수 한국영화를 선정하여 넷팩상을 수여한다. 넷팩은 1990년에 설립된 국제기구로 그 설립 목적은 아시아영화의 배급과 상영의 확대, 아시아영화의 정보와 자료보급, 그리고 아시아영화의 성장을 해외에 널리 알리는데에 두고 있다.

    나쁜 영화

  • 장선우
  • 한국
  • 한국영화공로상

    한국영화는 그 질적 수준에 비해 세계에 널리 알려지지 못했고 때문에 해외진출에 많은 어려움을 겪어왔다. 부산국제영화제에서는 이런 가운데서도 한국영화를 소개하는데 크게 기여한 해외 영화인사에 대해 공로상을 수여하는 바, 올해는 일본의 사토 다다오(일본영화학교 교장, 후쿠오카 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씨와 인도의 아루나 바수데프(‘시네마야’ 지 편집장)씨에게 공로상을 수여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