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ff

수상작 및 수상자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한국영화공로상

한국영화공로상은 한국영화를 국제 영화계에 널리 소개하는 데 기여한 인물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올해는 원숙한 연기로 매 작품마다 입체적인 캐릭터들을 만들어내며 한국영화의 가치를 높이는데 기여한 故 윤정희 배우를 선정했다. 故 윤정희 배우는 한국영화를 대표하는 여배우로서 1960년대에 데뷔하여 문희, 남정임과 함께 여배우 트로이카 시대를 열었다. 강대진 감독의 <청춘극장>(1966)으로 데뷔한 배우 윤정희는 이후 유현목, 김수용, 신상옥 등 당대 한국의 대표적인 감독들과 함께 작업하며 전성기를 누렸다.

故 윤정희

한국 배우

故 윤정희 배우는 영화 <청춘극장>(1966)으로 데뷔해 1960년대 한국영화 황금기를 이끈 톱스타였다. 지난 50여 년간 현역 배우로 활동하며 영화 <안개>(1967), <장군의 수염>(1968), <야행>(1977), <만무방>(1994), <시>(2010) 등 300여 편의 작품을 남긴 그는 국내외 영화제를 오가며 총 29개의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1995년 국내 배우 최초 몬트리올국제영화제 심사위원으로 참가했으며, 2010 카이로국제영화제에서 평생공로상을 수상했다. 한국 배우 최초 2011 전미비평가협회상 여우주연상 2위에 선정됐으며, 2011 프랑스문예공로훈장 오피시에를 수훈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