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K촬영상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CGK촬영상

CGK(한국촬영감독조합)촬영상은 한국영화의 오늘-비전과 뉴 커런츠 부문에서 촬영이 돋보이는 한국 작품 1편을 선정하며,
선정된 작품의 촬영감독에게 5백만 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상금은 한국촬영감독조합에서 후원한다.

<지옥만세>

정그림 촬영감독 대한민국

심사평
<지옥만세>의 촬영은 독특한 아웃 오브 포커스를 통해 나미와 선우가 세상에 홀로 남겨진 존재임을 암시하지만, 영화의 엔딩에서는 결국 외롭고 힘든 세상에서 서로가 서로에게 살아갈 의지가 되어줄 것임을 표표히 표현하고 있다. 이 영화의 카메라는 이러한 이미지를 통해 영화적인 순간들을 만들어 내어 자연스레 관객을 두 사람의 여정에 동행시킨다.